[올림픽] 김우진, 8강 탈락… 올림픽 양궁 전 종목 석권 불발

문대찬 / 기사승인 : 2021-07-31 15:03:40
- + 인쇄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양궁 남자 대표팀 김우진(29)이 8강에서 탈락했다.

김우진은 31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에서 대만의 당즈준을 맞아 4-6(28-28, 27-29, 28-27, 28-28, 28-27)으로 패했다.

앞선 16강전에서 9발 모두 10점을 쏘며 감탄을 자아냈던 김우진은 8강에서 흔들렸다.

1세트를 무승부로 마무리한 김우진은 2세트 8-9-10점을 쏘며 10-10-9를 쏜 상대에게 밀렸다. 10-9-9를 쏘며 3세트를 가져왔으나 4세트 나란히 28점을 쏘며 무승부로 끝났다. 

마지막 5세트, 김우진이 흔들렸다. 첫 발에 8점을 쐈다. 상대는 10점을 쐈다. 김우진은 이어 9점과 10점을 쐈다. 탕즈준이 10점과 8점을 쏘면서 승리를 챙겼다.

김우진의 탈락으로, 2016 리우 올림픽에 이어 전종목 석권을 노렸던 양궁 대표팀의 도전은 막을 내렸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혼성 단체전, 여자 단체전, 남자 단체전, 여자 개인전 금메달을 차지했다. 

mdc0504@kukinews.com